메뉴 건너뛰기

 

 

jfk_mourning-a-president_flag_1600x1200.jpg

이민 옹호자들은 새로운 규칙이 합법적으로 이 나라에 온 소수의 이민자를 대상으로 한다고 말하고 있다/The Sixth Floor Museum at Dealey Plaza

 

 

 

연방 법원의 판결로 인해 새 "공적 부조" 지침 시행일이 잠정적으로 미뤄졌지만, 공공혜택을 받았다 불이익을 받을까 우려하는 이민자들이 공공 혜택을 포기하는 사례가 이미 속출하고 있다.

 

공공복지 프로그램 혜택 수혜자들의 영주권 발급을 불허하겠다는 내용의 새 “공적 부조” 지침은 당초 지난 15일부터 전격 시행될 예정이었다.

 

하지만 지난 11일 캘리포니아주를 비롯해 뉴욕과 워싱턴주의 연방법원 판사들은 "법안은 빈곤층이 시민권을 받을 기회를 철저히 차단하는 것"이라며 새공적 부조 지침 도입 금지 명령을 내리면서 새 "공적 부조" 지침은 잠정적으로 연기되었다.

 

그러나 겁을 먹은 이민자들이 공적 부조 지침 시행연기에도 불구하고 공공혜택을 포기하는 사례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새 "공적 부조" 지침은 영주권 신청자 혹은 특정 비자 신청자가 메디칼과 연방 생활보조금 SSI 와 빈곤층 현금 지원 TANF, 섹션 8 주거지원, 푸드스탬프 등의 정부 복지 혜택을 공적 부조 시행일 기준으로 3년 이내에 총12개월 이상 받을경우 비자가 기각할 가능성이 커진다.

비영리 단체 카이저 패밀리 파운데이션이 이번 주 발표한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지역 보건소 이용자 중 상당수가 메디칼을 연장하지 않겠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전국적으로 천 삼백만 명이 넘는 이민자들이 새 "공적 부조" 지침이 발표됨에 따라 현재 받는 정부 보조 건강보험의 취소를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문가들은 "공적 부조" 시행을 둘러싼 막연한 두려움으로 필요한 공공혜택을 중단하기보다는 일단 전문가와 상의 후 결정을 내리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권고했다.

 
고고렌트카 웹사이트 방문하기
렌트카 필요하신 분
전화: 213-500-5243
카카오톡: city1709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공지 저소득층 아파트에 대해 더 알아보자 606
35 2/26/21 - EDD Weekly 업데이트 - 11주 PUA/PEUC 연장 3월 7일 까지 이창석 122
34 PUA (Pandemic Unemployment Assistance) 의 수혜 자격은 어떻게 되나요? coffee 275
» “공적부조” 시행일 미뤘지만 이민자들 공공혜택 속속 포기 file 깐두루 482
32 '캘프레시' 한인 신청자 폭증 coffee 615
31 같이 늙어가는 한·중·일… 노인복지 재원 고갈 우려 file 알렉스조 381
30 미국에서 저소득층, 아파트 렌트 얻을 때 정부 보조 받을 수 있다! file Nugurado 3461
29 만 66세부터 표준공제에도 추가 혜택 file Nugurado 618
28 선산 가족묘 싫다며 납골당 안내장 보여준 어머니 file Nugurado 395
27 우선순위 정해 절약 ....은퇴 후 생활비 절약하는 법 file Nugurado 504
26 당신의 노후는 안녕하십니까 Nugurado 562
25 정부 공적부조 중 WIC .... 신청감소....영주권 신청 불이익 file Nugurado 674
24 복지혜택 이용자 이민신청 제한..장기적으로 미국에 ‘손해’ file Nugurado 727
23 노인복지는 곧 싱글복지, 그리고 나의 복지 file Nugurado 583
22 미국인 기대수명 하락 ‘고소득 국가 최저’ file Nugurado 474
21 태백시보건소, 노인일자리 참여자 영양교육 실시 file Nugurado 365
20 민족학교서 암 예방 무료강의 열린다 file Nugurado 446
19 "낮은 침대 사용해야 낙상 부상 예방" file Nugurado 449
18 LA노인회 효도관광…13일 테코파 온천 등 Nugurado 387
17 "치매 진단 캠페인에 동참하세요" file Nugurado 4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