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루스 베이더 긴스 버그의 죽음에 대해 기자와 이야기를 나누고 잇다.

 

 

 

 

낙태가 미국 대선의 새로운 쟁점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루스 베이더 긴즈버그 미국 연방대법관의 죽음이 약 40일 밖에 남지 않은 미국 대선 레이스에 '낙태'라는 뇌관을 건드렸다.

 

 

 

 

뉴욕타임스는 22일 대선 레이스에 중요 이슈로 급부상한 낙태 문제를 집중 조명했다.

낙태 문제는 진보와 보수 진영이 가장 첨예하게 맞서는 지점이라 대선 때마다 불거진 쟁점이다. 그러나 이번 대선에서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인종 차별 이슈에 가려져 있었다.

하지만 진보와 남녀 평등의 아이콘으로 통했던 긴즈버그의 죽음으로 인해 낙태에 대한 찬반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긴즈버그의 손녀이자 미국 시민자유연합의 회원인 클라라 스페라는 지난 18일 별세 직전에 "나의 가장 뜨거운 소망은 새 대통령 취임 때까지 내가 교체되지 않는 것"이라고 할머니의 유언을 소개하기도 했다.

트럼프는 '유언 조작설'로 맞서고 있다.

 

 

 

 

트럼프에게 더 유리한 이슈 낙태는 워낙 폭발력이 큰 이슈라 양 진영 모두에게 부담스럽지만, 보수 후보에게 좀 더 유리하다는 게 일반적 분석이다.

정치에 무관심해도 낙태에 반대한다는 이유만으로 보수 후보를 지지하는 일이 많기 때문이다. 트럼프 대통령에게는 뒤처진 지지율을 단숨에 만회할 카드다.

 

 

 

 

조 바이든 후보는 낙태에 대한 분명한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 카톨릭 신자인 바이든 후보는 지난해 낙태 관련 의료 행위에 연방 자금 지원을 중단하는 법안을 지지하다 당내에서 논란이 일자 철회했다.

고고렌트카 웹사이트 방문하기
렌트카 필요하신 분
전화: 213-500-5243
카카오톡: city1709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수
279 ] 5% 발의 박주민의 ‘배신’ | 2021년 4월 1일 김진의 돌직구 쇼 깐두루 132
278 '임대료 9% 인상' 박주민, 해명에 민심 더 들끓는 까닭 / SBS / 주영진의 뉴스브리핑 슈렉 126
277 동양인 혐오 범죄 여부 수사...애틀랜타 현지 상황은? 슈렉 133
276 美 애틀랜타 연쇄 총격으로 8명 사망...현지 언론 "한인 4명 희생" 슈렉 133
275 법무부 역사상 최대 규모의 의료 사기,피해액만 무려 60억 달러 file 다쓸어 156
274 국민의힘 “네이버 ‘알고리즘’ 공개하라”..‘추미애’ 검색결과 해명에 반발 이창석 147
273 165 평방 마일의 밥캣 파이어, 앤텔 로프 밸리 산기슭의 집을 계속 위협 잠자리 167
» 美대선 최대 폭발적 이슈, 낙태…긴즈버그 죽음이 불러왔다 반월 174
271 비건 "인도·태평양서 이익 공유" 中 견제하는 안보동맹 배제안해 반월 144
270 추미애 아들 병가 공방…“군정문란” vs “정치공세” 김찬무 167
269 내년 코로나 극복에 '초슈퍼예산' 556조 지출…국가 재정건전성 '빨간불' 다쓸어 158
268 내년 국가채무 945조 원 外 '사상 최대'..미국 · 일본과 사정 다르다 평정심 170
267 전공의 ‘줄사표’…문 대통령 “군인이 전장 이탈” 진달래 162
266 조은산의 시무7조 상소문 30대 가장의 청와대 국민청원 - 발췌 대독 이창석 152
265 문 대통령에 쓴소리…현대판 ‘시무 7조 김찬무 162
264 아베 신조, 지병 악화로 전격 사의 희망의그날 158
263 워싱턴 협상재개 청신호 ‘미국민 1200달러, 연방실업수당’ 기대 file 반월 143
262 오늘 LA/OC서 30건 이상 시위 집회 열린다 희망의그날 219
261 미국 시위 배후가 결국 '중국'으로 밝혀진 충격 상황 희망의그날 215
260 “세미나 참석” vs “조민 본 적 없다”…진실은? 우파영혼 204